365mc

Log-In
전체메뉴
365mc
Liposuction
LAMS
상담/예약 마이페이지 ETC

비만 하나만

해외여행하면 체중 늘까, 줄까?

작성자 조선일보 작성일 2008-02-11 조회수 1198
해외여행을 하면 체중이 늘어날까, 줄어들까?

여행 중에는 활동량이 늘어나기 때문에 살이 빠질 것이라는 생각과 달리 해외여행으로 체중이 증가하는 경우가 훨씬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365mc비만클리닉이 관리 중인 고객 152명(여성 129명, 남성 23명)을 대상으로 ‘해외여행과 체중’에 관해 설문조사한 결과, 이 중 97명(63.8%)이 해외여행 후 체중이 증가했다고 답했다. 체중 변화가 없다고 답한 고객은 36명(23.7%), 체중이 감소했다고 답한 고객은 19명(12.5%)으로 나타났다.

(중략)

365mc비만클리닉의 채규희 원장은 “해외여행 중에는 그 지역의 유명 먹거리를 먹어보아야 한다는 생각과 외국 음식에 대한 호기심으로 인해 식욕이 증가하기 쉽다”라며 “특히 끼니 이외에도 관광 도중 길거리에서 마주치는 길거리 음식들을 계속 먹다보면 금세 체중이 증가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채 원장은 “해외여행 중 체중증가를 막기 위해서는 하루 세끼 규칙적인 식사를 하되 과식을 하지 않아야 한다”며 “간식은 달지 않은 음료와 과일이 좋지만, 먹음직스럽고 이색적인 길거리 음식들을 무조건 먹지 않겠다는 생각보다는 먹더라도 조금씩만 먹겠다는 마음가짐을 갖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 자세한 내용은 뉴스바로가기를 클릭해주세요.

▶뉴스바로가기


※ 자세한 내용은 뉴스바로가기를 클릭해주세요. ▶뉴스바로가기

맨위로